검색

충북도, 인구구조 변화에 대응 인구정책 비전 제안

인구정책 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진행

가 -가 +

임창용 기자
기사입력 2021-02-27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도는 26일 오후 3시 도청 대회의실에서 제1차 충청북도 인구정책 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최종보고회는 김장회 충북도 행정부지사 주재로 차우규 한국교원대 교수, 정초시 충북연구원장, 충청북도 인구정책위원회 위원, 충북 청년회의소 이사 등 13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구결과 최종보고, 참석자 자문, 토론 순으로 진행했다.

 

  수행기관인 충북연구원은 최종보고에서 ‘미래를 준비하는 더불어 행복한 젊은 충북’ 비전 실현을 위한 추진전략과 이행과제 등을 담은 최종보고서를 발표했다.

 

  주요 추진전략으로 젊은 청년의 삶터 조성, 더 좋아진 출산·양육 환경 조성, 건강하고 신명나는 중·고령생활 조성, 더불어 행복한 지역상생 기반조성, 인구대응 추진체계 구축 등 총 5개 인구정책을 제시했다.

 

  첫 번째 추진전략 ‘젊은 청년의 삶터 조성’은 청년의 자립이 인구 늘리기 초석이 되는 점에 초점을 맞췄다.

 
결혼초기 정착금, 충북행복청년공제, 맞춤형 청년‧신혼부부 주거지원 등을 이행과제로 제시했다.

 

  두 번째 추진전략 ‘더 좋아진 출산‧양육환경 조성’은 일과 가정의 양립을 위해 첫째아 출산양육지원금 신설, 임신출산 가사도우미 지원, 가정 돌봄 수당, 충북 아동‧청소년 의료 실비보험, 자녀 양육 시간 의무보장 등을 이행과제로 제시했다.

 

  세 번째로 ‘건강하고 신명나는 중‧고령생활 조성’을 위해 독거노인 실버 프렌드(AI스피커)지원, 고령자 정신건강 서비스 확충, 신중년 경험지식 기술창업 지원사업 등을 제시하고

 

  네 번째 ‘더불어 행복한 지역상생 기반조성’에는 충북형 워케이션(work+vacation) 프로젝트, 청년 창업자 나눔차량 지원, 마을공동체 활력 조성 등을 제시했다.

 

  마지막으로 ‘인구대응 추진체계 구축’을 위해 인구정책 영향평가제도 운영, 청년농업인 2040정책 교육, 쇼핑 약자(식품 접근성) 지원 제도 등을 제시했다.

 

  충북도는 종합적으로 인구정책을 추진하고 5개년(2021~2025) 중기 기본계획을 수립하기 위해 지난해 4월 충북연구원에 연구용역을 의뢰했다.

 
  도는 용역 결과와 최종보고회에서 나온 의견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매년 추진할 인구정책 시행계획의 기본 틀로 활용할 계획이다.

 

  김장회 충북도 행정부지사는 “이번 기본계획은 미래 인구구조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양적 인구증가 정책이 아닌 질적 인구증가 정책을 추진하고 도민의 삶의 질 제고를 목적으로 한다.”라며 “단기에 인구정책 효과를 보기는 힘들겠지만, 현재 급격한 출산율 저하를 막고 청년 유출을 완화하는 등 점진적 효과를 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buk Province proposes a vision for population policy in response to changes in the demographic structure

Population policy basic plan establishment research service final report session held

-im changyong reporter

 
  On the 26th, at 3 pm on the 26th, Chungbuk-do held the final report on the first Chungcheongbuk-do population policy establishment research service in the assembly room of the provincial office.

 

  The final report meeting was presided by Kim Jang-hoi, deputy governor of Chungbuk Province, and was attended by Professor Cha Woo-gyu of the National University of Education, Chungcho-si, President of Chungbuk Institute, Chungcheongbuk-do Population Policy Committee member, and Chungbuk Youth Chamber Director. did.

 

  In its final report, the Chungbuk Research Institute, which is the implementing agency, released a final report that contained strategies and implementation tasks for realizing the vision of “a happy young Chungbuk that prepares for the future”.

 

  A total of five population policies were proposed, including the creation of a living space for young and young people, a better environment for childbirth and nurturing, a healthy and exciting middle-aged life, a foundation for happy local coexistence, and a system for promoting population response.

 

  The first strategy, “Creating a Living Ground for Young People,” focused on the fact that the self-reliance of young people becomes the cornerstone of population growth.

 
Settlement funds for the initial marriage, deduction for the Chungbuk Happy Youth, and housing support for young and newlyweds were presented as implementation tasks.

 

  The second strategy,'Creating a better childbirth and nurturing environment', is to create a childbirth support fund for work-family balance, support for pregnant and childbirth domestic helpers, family care allowances, medical insurance for children and adolescents in Chungbuk, and mandatory guarantee for child rearing hours Was presented as an implementation task.

 

  Thirdly, to “create a healthy and exciting middle-aged life”, support for silver friends (AI speakers) for the elderly living alone, expansion of mental health services for the elderly, and support projects for technical start-ups with experienced knowledge of senior citizens are presented.

 

  In the fourth “Creating a foundation for happy local coexistence,” the Chungbuk-type work+vacation project, support for young entrepreneurs sharing vehicles, and revitalization of the village community were suggested.

 

  Lastly, to “establish a system for responding to the population,” it suggested operating a population policy impact assessment system, 2040 policy education for youth farmers, and a support system for the shopping weak (food accessibility).

 

  Chungbuk Province commissioned a research service to the Chungbuk Institute in April of last year to comprehensively promote the population policy and establish a mid-term basic plan for five years (2021-2025).

 
  The province plans to comprehensively review the service results and opinions from the final report to establish a basic plan and use it as a basic framework for the annual population policy implementation plan.

 

  Chungbuk-do administrative vice governor Kim Jang-hoi said, “This basic plan is aimed at improving the quality of life of the residents and promoting a qualitative population increase policy rather than a quantitative population increase policy in order to cope with future demographic changes.” It will be difficult to see, but we will do our best to see gradual effects such as preventing a sudden drop in fertility rates and mitigating youth outflow.”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충북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