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음성군, 내 집・점포 앞 눈치우기 운동 전개

가 -가 +

임창용 기자
기사입력 2021-01-17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음성군이 겨울철 ‘내 집, 내 점포 앞 눈치우기 운동’을 적극 전개한다고 밝혔다.

 

15일 군에 따르면, 지난 2005년 제정된 ‘건축물관리자의 제설 및 제빙에 관한 조례’에 따라 현실적으로 제설작업이 불가능한 이면도로와 주택가 골목길에 대해 주민 스스로 제설작업에 동참을 당부하고 있다.

 

조례에 따르면 건축물관리자는 관리하고 있는 건축물의 대지에 접한 보도, 이면도로와 보행자 전용도로에 대한 제설・제빙작업을 실시해야 한다.

 

또한, 주간에 내린 눈은 눈이 그친 후 4시간 이내, 야간에 내린 눈은 다음 날 오전 11시까지 제설・제빙작업을 완료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제설·제빙 의무자는 건물소유주가 거주할 경우소유자, 점유자 또는 관리자 순이며, 소유주가 거주하지 않을 경우에는 점유자 또는 관리자, 소유자 순으로 한다.

 

군은 각 마을이장과 주민, 자율방재단원 등을 주축으로 하는 마을제설반을 편성하고, 눈을 자율적으로 치울 수 있도록 유도하기 위해 군 홈페이지와 언론보도, SNS 등을 통한 홍보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우종만 안전총괄과장은 “적설량에 따른 비상근무 체계를 확립해 겨울철 군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내 가족 내 이웃이 안전하게 통행할 수 있도록 내 집, 내 점포 앞 눈치우기 운동에 군민 모두 적극 동참해 주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Eumseong-gun launches a campaign to clear eyes in front of my house/store

-im changyong reporter

 

Eumseong-gun announced that it will actively carry out a'work to clear snow in front of my house and store' in winter.

 

According to the county on the 15th, residents are urging residents to participate in the snow removal work on back roads and residential alleys where snow removal is practically impossible according to the “building manager's ordinance on snow removal and ice making” enacted in 2005.

 

According to the ordinance, building managers are required to perform snow removal and ice removal work on sidewalks, back roads and pedestrian-only roads in contact with the site of the building being managed.

 

In addition, it is stipulated that snow removal and deicing work must be completed within 4 hours after the snow falls in the daytime and by 11 am the next day for snowfall at night.

 

When the building owner resides, the person obligated to remove snow and ice is in the order of owner, occupant or manager, and when the owner does not reside, occupant or manager, and owner.

 

The military is planning to organize a village removal team led by the head of each village, residents, and members of the autonomous disaster prevention team, and to promote publicity through the military homepage, media reports, and social media to induce self-clearance.

 

“We will do our best to protect the lives and property of military citizens in winter by establishing an emergency work system according to the amount of snowfall,” said Woo Jong-man, head of the safety department. “In front of my house and my store so that my family and my neighbors can pass safely. I urge all the military and civilians to actively participate in the movement to clear the eye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충북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