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국민의힘 전국 당협위원장 공모 절차 착수

청주시 서원구 당협위원장 공모

가 -가 +

임창용 기자
기사입력 2021-01-15

 

▲ 청주시 서원구 국민의힘 당협위원장 공모에 거론되고 있는 최영준 변호사, 신용한 교수, 박경국 전 차관.(사진 왼쪽부터)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국민의힘이 김종인 비대위 체제에서 처음으로 전국사고 지구당 24개 지역에 당협위원장 공모가 시작됐다.

 

24개 지역 중 4개 광역지역인 인천연수구, 광주 북구갑, 대전 유성구을, 세종시갑 등이 광역시・도 당협위원장 공모 지역이다.

 

경기도 공모지역은 총 12개 지역으로 수원시 병, 성남시 수정구, 의정부시갑, 안양시만안구, 안양시동안구갑, 광영시갑, 고양시병, 군포시, 파주시을, 화성시병, 광주시갑 등 지역이다.

 

충북 1곳 청주시 서원구, 충남 1곳 논산・계룡시, 금산군, 전북은 2곳으로 익산시갑과, 완주・진안・무・장수군 이며 전남은 3군데 지역으로 여수시갑과 광양시, 곡성군・구례군을이며, 영암・무암・신안군 등이다. 제주는 1곳으로 서귀포시다.

 

국민의힘은 응시 자격요건에서 직전 당협위원장은 사퇴한 국회의원 지역구에 신청할 수 없다고 못을 박아 놨으며 원서교부는 11일부터 17일 까지며 접수는 18~19일 양일간 신청을 받는다.

 

청주시 서원구 당협위원장 경쟁

 

청주시 서원구는 최현호 전 당협위원장이 오랜 시간 다져놓은 곳으로 7전 8기의 도전 신화가 성사될 뻔했던 곳이다.

 

최현호 전 당협위원장은 최근 모친상을 당해 집안에 큰일이 있었으나 오뚝이 정신으로 2022년 6월 지방선거에 청주시장 도전설이 흘러나오고 있다.

 

이에 따라 국민의힘 청주시장 후보에 대한 경쟁이 조기에 달아오를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최근 서원구 당협위원장 공모에 응할 뜻을 밝힌 지원자는 청주지역에서 신용한 청주시 서원대 교수와 최영준 변호사 2명이 응모 의사를 밝혔다.

 

이들이 당협위원장 공모에 응하면서 대의적으로 내세운 명분은 2명 모두 공히 세대교체며 국민의힘 충북도당이 젊은층 수혈 없이는 내년에 다가오는 대선과 지방선거 대비가 어렵다는 점을 강조하고 있다.

 

2명의 응모자는 인적 쇄신 없이는 충북도민의 여망에 부응하기 힘들며 당의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서 일부 젊은 인재들이 활동해 줘야 기존 원로들과 중진들, 신인들이 융합돼 당의 활로 개척에 힘써야 한다고 역설하고 있다.

 

한편, 박경국 전 차관은 지난 2018년 6.13 지방선거에서 옛) 자유한국당 충북도지사 후보로 출마해 더 불어민주당 현 이시종 지사에게 석패한 경력이 있다.

 

지방선거 당시 청원구 당협위원장 이었으나 충북도지사 선거 석패 이후 청원구 당협위원장 재신임에 실패했다.

 

박경국 전 차관이 서원구 당협위원장에 공모할 것이라는 설이 있지만, 그 실현 가능성은 크지 않다는 것이 주변과 정치관계자들의 분석이며 박 전 차관은 내년 6월에 치러질 지방선거에서 도지사에 다시 도전할 것이라는 분석이 더 설득력을 얻고 있다.

 

만약이라는 가정 하에 최영준 변호사, 신용한 교수, 박경국 전 차관 등 3명이 공모에 응하면 신구 대결이 불가피해질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실현 가능성은 낮지만 당협위원장 공모에서 신용한 교수와 박경국 전 차관은 도지사 선거에 이어 또다시 경쟁 구도에 놓여, 보이지 않는 치열한 공방이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

 

국민의힘 당협위원장은 구정 전에 발표될 공산이 크며 각 지역 정치 관계자들의 최대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는 청주시 서원구 지역 현 지방자치의원은 이옥규 충북도의원(비례대표), 이완복 청주시 의원, 안성현 청주시 의원, 홍성각 청주시 의원, 등 4명의 현역의원이 활동하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People's Power National Party Committee Chairman Competition Procedures Started

Cheongju-si Seowon-gu Party Committee Chairman Competition

-im changyong reporter

 
For the first time in the non-committee system, where the people's power is Kim Jong-in, a competition for party council chairpersons began in 24 regions per national accident district.

 

Four of the 24 regions, Incheon Yeonsu-gu, Gwangju Bukgugap, Daejeon Yuseong-gu, and Sejong City, are public offering areas for the party council chairpersons.

 

Gyeonggi-do public offering areas consist of 12 areas, including Suwon-si Byeong, Seongnam-si Sujeong-gu, Uijeongbu City Gap, Anyang City Manan-gu, Anyang City Dongan Gap, Gwangyeong City Gap, Goyang City Byeong, Gunpo City, Paju City, Hwaseong City Byeong, and Gwangju City Gap.

 

One place in Chungbuk, Seowon-gu, Cheongju, one place in Chungnam, Nonsan, Gyeryong-si, Geumsan-gun, and Jeonbuk are two locations. Muam and Sinan-gun. Jeju is one place, Seogwipo.

 

The people's strength is that the chairman of the party council can't apply to the district of the National Assembly member who resigned from the requirements of the application.

 

Competition for Chairman of Party Committee in Seowon-gu, Cheongju

 

Seowon-gu, Cheongju-si, was a place that former party council chairman Choi Hyun-ho had been working hard for a long time, and the myth of challenge of the seventh and eighth periods almost came to pass.

 

Choi Hyun-ho, former chairman of the party council, was recently injured by his mother, and there was a big problem in the family, but the rumors of a challenge to the Mayor of Cheongju in the June 2022 local election are flowing out of the spirit of Otuk.

 

Accordingly, it is analyzed that competition for the candidates for the Cheongju Mayor, the strength of the people, will heat up early.

 

Applicants who recently announced their intention to accept the competition for Chairman Seo Won-gu, Cheongju-si professor at Seowon University and two attorneys Choi Young-joon, who have credited in the Cheongju area, announced their intention to apply.

 

When they responded to the party council chairman contest, the cause of the two representatives was a generational change, emphasizing the fact that it is difficult for the Chungbuk Province Party to prepare for the upcoming presidential and local elections next year without blood transfusions from young people.

 

The two entrants argue that it is difficult to meet the aspirations of the people of Chungbuk province without human reform, and that some young talents must work to inspire the party's vitality, so that existing elders, seniors, and newcomers must converge to pioneer the party's path.

 

Meanwhile, former Vice Minister Park Gyeong-guk ran for the former) Free Korean Party's Chungbuk Governor candidate in the 2018 June 13 local election, and further defeated the current Governor Lee Si-jong of the French Democratic Party.

 

At the time of the local election, he was the chairman of the party cooperative committee at Cheongwon-gu, but after the defeat of the Chungbuk-do governor’s election His re-confidence failed.

 

There is a theory that former Vice Minister Park Gyeong-guk will conspire with Seo Won-gu chairman of the party council, but that the possibility of realization is not great, and the analysis of the surrounding and political officials is further analyzed that Vice Minister Park will challenge the provincial governor again in the local elections to be held in June next year. It is gaining convincing power.

 

It is analyzed that if three people, including lawyer Choi Young-jun, Professor Shin Yong-han, and former vice-minister Park Gyeong-guk, respond to the competition, the new and old confrontation will be inevitable.

 

It is unlikely that this will be possible, but Professor Shin-han and former Vice Minister Park Gyeong-guk in the contest for the chairman of the party council are expected to face a fierce battle invisible after the election for the provincial governor.

 

The Chairman of the Party Committee Chairman of the People's Power is likely to be announced before the Lunar New Year and is emerging as the greatest concern of local political parties.

 

The current local government in Seowon-gu, Cheongju-si, who is keen on the sense of touch, is currently in charge of 4 active councilors: Ok-gyu Lee (Proportional Representative), Chungbuk-do Clinician, Cheongju Lee Wan-bok, Cheongju-si Clinic An Seong-hyeon, and Cheongju-si Hong Seong-gak.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충북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