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괴산군, 사구팔구 괴산사랑운동 일환 ‘용기내 챌린지’ 추진

가 -가 +

임창용 기자
기사입력 2021-02-23

 

▲ 용기내 챌린지에 참여한 이차영 괴산군수 모습.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 괴산군은 ‘사구팔구 괴산사랑운동’의 일환으로 소비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소상공인을 돕고, 일회용품 사용 저감을 위한 괴산군 ‘용기내 챌린지’를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괴산군 ‘용기내 챌린지’는 퇴근길 관내 식당에서 지참한 냄비(용기)에 음식을 포장해 개인 또는 군 SNS(밴드, 블로그, 페이스북 등) 인증 후 다음 참여자 2명을 지목하는 괴산군 소비진작 릴레이캠페인이다.

 

지난 22일 이차영 괴산군수는 지역 식당에서 냄비를 지참해 음식을 포장하고 점주의 애로사항을 수렴하는 시간을 가지고 용기내 챌린지의 첫 시작을 알렸다.

 

이 군수는 “관내 지역 상권 회복을 위한 ‘용기내 챌린지’로 괴산군 전반의 소비 활성화 및 일회용품 사용 저감까지 일석이조의 효과를 누릴 수 있을 것”이라며  “‘용기내 챌린지’가 현장의 고충을 해결하기에 충분치는 않겠지만 힘겨운 겨울을 나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힘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이 군수는 다음 챌린지 대상자로 신동운 괴산군의회 의장, 김두년 중원대학교 총장을 지목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esan-gun promotes “Challenge in Courage” as part of the Goesan Love Movement

-im changyong reporter

 
Goesan-gun, Chungcheongbuk-do, announced on the 23rd that as part of the “Goesan Love Movement” in Goesan-gun, Goesan-gun, Goesan-gun, to reduce the use of disposable products, will be held to help small businesses in the jurisdiction suffering from shrinking consumption.

 

Goesan-gun'Challenge in Courage' is a consumption promotion relay campaign in Goesan-gun that points out the next two participants after packing food in a pot (container) brought from a restaurant on the way home from work, and authenticating with personal or military SNS (band, blog, Facebook, etc.) .

 

On the 22nd, Lee Cha-young, head of Goesan-gun, brought a pot at a local restaurant to wrap the food and collect the difficulties of the store owner, and announced the beginning of the challenge within the container.

 

Gunman Lee said, “With the'in-container challenge' for the restoration of local commercial districts in the jurisdiction, we will be able to enjoy the effect of one stone and two by revitalizing the consumption of Goesan-gun and reducing the use of disposable items. It may not be enough, but I hope it will be of strength to the small businessmen who are having a difficult winter.”

 

On the other hand, Gunsu Lee selected Dong-woon Shin, Chairman of Goesan County Council and Doo-Neon Kim, President of Jungwon University, as the targets for the next challenge.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충북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